도서정보

불안의 책 (세계문학전집 130)

10
『불안의 책』은 20세기 유럽 문학을 대표하는 포르투갈의 국민 작가 페르난두 페소아의 대표작으로, 국내에 처음으로 출간된 포르투갈어 원전 완역본이다. 페소아는 수많은 이명(異名)을 통해 "하나"의 나가 아니라 동시에 여러 공간에서 실재하는 "복수"의 존재를 구현한 모더니스트다. 『불안의 책』 또한 이명 인물의 작품으로 작가와 가장 흡사한 반(半)이명 베르나르두 소아르스의 고백적 단상들로 이루어졌다. 작품을 구성하는 481개의 텍스트 속에는 페소아가 일평생 추구했던 내면의 성찰과 감각적 사유가 깊이 배어 있다.

페르난두 페소아 지음 | 오진영 옮김

  • 출판사

    문학동네

  • 출간일

    2015.09.18

  • 분야

    세계문학전집> 장편소설

  • ISBN

    978-89-546-2576-0

  • 정가

    18,000

#불안 #페소아 #일기 #또다른나 #세계문학

이런 분들께 권합니다!

    * 새벽의 적막함과 음울함을 즐기는 사람
    * 일상을 보내면서도 어딘가 공허함이나 위화감을 느끼는 사람
    * 지금의 나와는 다른 나를 상상해본 사람
    * 어느 페이지를 펼쳐도 특별한 글이 담긴 색다른 책을 읽고 싶은 사람